환경부 발(發) 뉴스

게시물 조회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게시자
환경부
조회수
3,741
작성일
2020-11-23

한파 대응 요령을 알리는 정보그림(인포그래픽) 이미지 

▲ 한파 대응 요령을 알리는 정보그림(인포그래픽) / 환경부


환경부는 기후변화에 따른 한파 발생에 대비하기 위해 11월 23일부터 12월 11일까지 3주간 취약가구를 대상으로 주거공간 단열개선 등을 지원한다. 이번 지원사업에는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비씨카드 등이 함께 한다. 


지원 대상은 전국 37개 시군구에서 기초생활수급자, 홀몸어르신 등 우선적으로 지원이 필요한 가구를 선정한 1,000가구이다. 해당 가구에는 기후변화 진단 컨설턴트가 방문해 창호에 문풍지, 틈막이 등의 단열제품을 설치하고, 난방텐트, 이불 등 방한물품을 전달한다. 


특히,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기후변화 진단 컨설턴트가 건강관리 등의 한파 대응 요령 및 물품 사용방법 등을 사전에 전화로 안내하고, 현장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추진할 계획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이상에서는 비대면 방식으로 물품을 전달하고, 단열제품 설치는 1.5단계 이하로 전환할 때 재개하게 된다. 


또한, 환경부는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난방에너지 사용을 줄이고, 탄소중립에 대한 국민 인식을 높이기 위해 올해 11월 27일부터 내년 2월까지 대국민 홍보활동을 펼친다. 생활 속에서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는 '온맵시 착용', '실내 적정온도 유지하기' 등의 수칙과 함께 탄소중립을 쉽고 재미있게 알리는 온라인 행사도 진행한다. 행사의 자세한 내용은 11월 27일부터 기후나우 누리집(http://climatenow.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연진 환경부 신기후체제대응팀장은 "기후위기는 어느새 우리 생활 속으로 들어왔으며, 기후변화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계층의 보호가 절실하다."라며, "관련 부처와 함께 취약계층이 기후위기에 잘 대응하도록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소통팀@환경부( mepr@korea.kr ) 더 쉽고 더 분명하게 환경 소식을 전합니다.

목록보기

한컴오피스뷰어 다운로드
  • iPhone용
  • Android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