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발(發) 뉴스

게시물 조회

제1회 대한민국 물산업 혁신창업 대전 개최

게시자
환경부
조회수
2,495
작성일
2020-11-20

환경부와 환경부 산하기관인 한국수자원공사는 국내 물산업 혁신창업 활성화를 위해 '2020년 대한민국 물산업 혁신창업 대전'을 11월 20일 오후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개최했다. 


올해부터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대전은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사업화가 가능한 우수한 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6월부터 약 3개월간의 공모를 거쳐 528명의 대학생과 국민들이 참여했고, 총 226개의 물관리 과제(아이디어 또는 기술·제품)가 접수됐다. 접수된 과제는 100명으로 구성된 국민평가단의 평가와 본선 진출자 합숙 훈련 등을 통해 18개 과제가 선정되었으며, 이 중 상위 8개 과제는 이번 대전 당일 현장에서 경연을 통해 최종 순위가 결정된다.


수상자에게는 부상으로 상금 및 사업화 자금 총 1억 2백만 원을 수여하고, 한국수자원공사의 다양한 지원을 받아 과제를 사업화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또한, 물분야 혁신 아이디어의 사업화 및 국제 물문제 해결을 통한 전 세계 시장으로의 확산을 지원하기 위해 특허청, 한국벤처기업협회, 유엔 지속가능발전센터(UN OSD) 및 지속가능개발목표(UN SDGs) 협회 등 관련 기관이 함께 참여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물산업 육성을 위해 2017년 7월에 신설된 창업지원 전담조직인 '물산업혁신처'를 통해 사업화 단계별 성장 촉진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대전에서 선정되는 우수 과제에 대해서는 한국수자원공사가 관리하는 전국의 댐과 정수장을 성능시험장으로 제공하며, 협력 새싹기업(STARTUP) 제도를 통해 투자유치 활성화, 유엔 지속가능발전센터(UN OSD) 및 지속가능개발목표(UN SDGs)협회 등 관련기관과 동반으로 새싹기업 육성기업(ImagineH2O) 해외경진대회 참가자격을 부여하는 등 다양한 후속 지원방안도 마련된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물관리에 대한 정부의 정책 방향과 국민의 생각을 확인할 수 있는 양방향 소통의 좋은 기회였다"라며, "앞으로도 국민 소통을 통해 우수 기술을 보유한 젊은 기업 육성을 위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물산업 생태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소통팀@환경부( mepr@korea.kr ) 더 쉽고 더 분명하게 환경부 소식을 전합니다.

목록보기

한컴오피스뷰어 다운로드
  • iPhone용
  • Android용